귀전원거(歸田園居) .... 시골에 돌아와 살며
어떻게 기다려야 하는지 아는 자에 적절한 때 모든 것이 주어진다.

나의 이야기

집 앞뜰 캠핑장

백수.白水 2021. 7. 11. 08:39

오랜만에 손자들이 찾아와 앞뜰 잔디밭에 천막을 치니 아랫집펜션과 어우러져며 멋진 캠핑장이 되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동영상▲

 

 

동영상▲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모르고 있었는데 내일(11. 일요일)이 초복(初伏)일세.

 

 

 

 

 

1 큰손자 팔굽혀펴기를 20개 넘겨한다.

'나의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동녘하늘로 불타오르는 아침노을.  (0) 2021.07.25
아 ! 하늘아 ∼ 구름아 ∼  (0) 2021.07.14
지금은 우기(雨期)!  (0) 2021.07.06
자귀나무에 분홍꽃 피면  (0) 2021.07.01
하늘을 꽉 채운 양떼구름  (0) 2021.06.19